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18-12-18 11:38:54
기사수정



스타트업 창업자들은 매일 세상과 싸워야 한다. 열정과 아이디어가 제아무리 충만해도 적절한 인프라와 노하우가 그걸 뒷받침해주지 않으면 기량을 제대로 펼쳐보지도 못한 채 좌절하기 일쑤이기 때문. 상대적으로 ‘성공 모델’이 많지 않은 개발도상국 스타트업의 경우, 그 장벽은 더 높고 단단하다. 체계적 프로그램과 자금 부족에 직면한 이들은 지금 이 시각에도 성공과 실패의 갈림길에서 방황하고 있다.



그런 그들에게 올해 뜻밖의 선물이 전달됐다. 삼성글로벌스타트업액셀러레이션프로그램(Samsung Global Startup Acceleration Program, 이하 ‘GSAP’)이 그것. GSAP는 삼성전자의 경영 노하우를 봉사 활동에 접목, 멘토링을 이어가는 스타트업 양성 프로그램이다. 삼성전자 임직원봉사프로그램(Employee Volunteer Program, 이하 ‘EVP’)의 일환으로 올해 처음 신설돼 △인도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 △남아프리카공화국(이하 ‘남아공’) 등 4개국에서 성공리에 치러졌다. 지난 4일, GSAP를 포함해 올 한 해 EVP의 공식 활동을 마무리하는 해단식이 개최됐다. 삼성전자 뉴스룸이 그 현장을 찾았다.



멘티들의 이야기
4개국 고민 담긴 ‘반짝반짝 아이템’… 멘토링 거쳐 날개 달다



▲인도네시아에서 스타트업 ‘모이’를 운영 중인 △크리스티나 셈비리노 △알폰 리프워머 리통가(Alfon Rifwomer Ritonga) △루시 피트리얀티(Lusi Fitriyanti)씨(사진 왼쪽부터). 세 사람은 현지 여성들의 건강한 삶을 위해 다방면에서 힘쓰고 있다

인도네시아는 아시아에서 임산부 사망률이 가장 높은 국가다. 열악한 의료 환경으로 인해 출산 전 태아 검사를 제대로 받지 못하는 임산부가 많은 탓이다. 출산 비용을 한 푼이라도 아끼려 병원을 찾지 않는 산모가 많은 것도 원인 중 하나로 꼽힌다. 오래전부터 이 문제를 유심히 들여다봐온 크리스티나 셈비리노(Kristina Sembirino)씨는 온라인으로 산파를 교육시킨 후 임산부와 연결해주는 서비스 ‘모이(Moi)’를 만들었다. 취지는 나무랄 데 없었지만 ‘확장 가능성’에서 벽에 부딪쳤다. 고전하던 그는 우연한 기회에 동료의 소개로 GSAP를 알게 됐다.

“모이는 규모가 작은 비즈니스 모델이었어요. (GSAP의) 멘토링 덕에 ‘서비스를 확장해가도 되겠다’는 자신감을 얻었죠. 앞으론 임산부뿐 아니라 노인, 신체 건강뿐 아니라 마음 건강까지 치료할 수 있도록 사업 영역을 차근차근 넓혀가고 싶습니다. GSAP 기간 중 우리와 (삼성전자 임직원) 멘토들은 줄곧 가족 같은 관계였어요. 항상 저희의 마음을 따뜻하게 보듬어줬죠.이번에 얻은 자산을 기반으로 보다 많은 이를 돕는 서비스 구축에 힘쓰겠습니다.”



▲‘절친’ 사이인 ‘긱즈’ 구성원 △코에이 홍 빈 △코 춘 키아트 △고 진 유씨(사진 왼쪽부터). 대학생이기도 한 셋은 스타트업 경영과 학업 등 두 마리 토끼를 잡기 위해 밤낮 없이 뛰고 있다

코에이 홍 빈(Koay Hong Vin)씨와 코 춘 키아트(Khoh Chun Kiat)씨, 고 진 유(Goh Jin Yu)씨 등 같은 대학에 다니며 바쁘게 생활하던 세 명의 말레이시아 젊은이는 어느 날 문득 주위를 둘러봤다. 그러자 밀려드는 과제와 취업 압박 등으로 이중고, 삼중고를 겪는 학생들이 눈에 들어왔다. 그들을 도울 방법을 찾기 시작한 셋은 대학생 구인구직 온라인 서비스 ‘긱즈(GIGz)’를 만들기에 이른다. “그냥 공부나 하지 그래?” 주변 비아냥이 만만찮았지만 끈기 있게 밀어붙인 결과, GSAP 지원 대상에 선정될 수 있었다.

“멘토들과 둘러앉아 그간의 경험을 공유하고 궁금한 것들을 물어보는 순간순간이 소중했어요. 하나같이 터무니없는 조언이 아닌, 사업에 바로 도입할 수 있을 만큼 실용적인 얘기였죠. 긴 여정이 남아있는 만큼 힘이 되는 말씀도 많이 해주셨고요. 정말 고마웠고 은혜에 보답할 수 있도록 앞으로 더 좋은 기업으로 성장하고 싶습니다.”



▲“긴장감을 떨치기 위해 늘 춤을 춘다”는 렌샤 마누엘 ‘그로우박스’ 대표는 해단식 현장에서도 특유의 ‘긍정 에너지’를 발산했다

갑작스레 직장을 잃은 네 아이의 엄마. 렌샤 마누엘(Renshia Manuel)씨는 당장 먹고 살 일이 막막해지자 생계 유지 수단으로 뒤뜰에 채소를 기르기 시작했다. 아이들은 의외로 저녁 식탁에 오를 채소를 손수 고를 수 있어 좋아했다. 소규모 공간을 활용한 먹거리 자급 패키지 ‘그로우박스(GROWBOX)’가 탄생하는 순간이었다. 그리고 다시 3년이 흘렀다. 좀처럼 속력을 내지 못한 채 제자리걸음 중인 사업에 조바심이 났던 마누엘 대표는 지푸라기라도 잡는 심정으로 GSAP의 문을 두드렸다.

“남아공에서 스타트업 일을 하는 건 정말 어려워요. 업무 진행 속도가 너무 느려 협업 한 건 성사시키는 데 1년씩 걸리기도 하죠. 하지만 이번 멘토링은 좀 달랐어요. 외부 업체와의 회의 진행 기술에서부터 상품 패키지 디자인에 이르기까지 모든 부문에서 영감을 받았죠. 저도 이제 막 출발한 형편이긴 하지만 언젠간 삼성전자에서 배운 노하우를 좀 더 많은 남아공 스타트업 후배들과 나누고 싶습니다. 그런 날, 오겠죠?”



▲삼성전자 뉴스룸 카메라 앞에서 ‘파이팅’ 포즈를 연출한 ’지로랩스’ 구성원 △프라샨트 싱(Prashant Singh) △바스카 메디 △니틴 두베이(Nitin Dubey)씨. 세 사람이 꼽은 ‘멘토의 베스트 조언’은 “큰 것만 바라보지 말고 작은 문제부터 해결한 후 확장해가라”였다

인도 방갈로르에서 클라우드 보안 솔루션 운영 스타트업 ‘지로랩스(Ziroh Labs)’를 운영 중인 바스카 메디(Bhaskar Medhi)씨는 매일 거절 당하는 게 일이었다. 안전한 데이터 관리가 주된 업무인 만큼 신뢰가 생명이었지만 사용자를 설득시킬 수 있는 ‘한 방’은 좀처럼 눈에 띄지 않았다. 전문가들의 식견을 듣기 위해 동분서주했지만 그런 ‘알짜 노하우’를 공유해주는 이도 드물었다. 그가 절박한 마음으로 GSAP에 손을 내민 이유다.

“왜 그런 말 있잖아요, 간절히 원하면 온 우주가 돕는다고. 제겐 GSAP가 바로 ‘우주가 도운’ 기회였습니다. 자신의 분야, 그중에서도 최고 위치에서 경험을 쌓은 이들의 조언은 아무나 들을 수 없는 거잖아요. (삼성전자) 멘토들과는 요즘도 (화상)전화와 이메일 등 다양한 경로로 의견을 나눠요. 앞으로도 GSAP가 지속돼 좀 더 많은 인도 내 스타트업이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되길 바랍니다.”

멘토들의 이야기
물고기 ‘잡는’ 방법 알려주며 개도국에 ‘스타트업 DNA’ 심다



▲정지현(사진 오른쪽 위)씨는 출발 전 인기 TV 프로그램 ‘비정상회담’에 출연했던 네팔인 수잔 샤키야(Shakya Sujan Ratna)씨를 만나 조언을 구할 만큼 만반의 준비를 거쳤다

매일 그날의 기억을 일기로 남기는 정지현(삼성전자 무선사업부 상품혁신팀)씨의 최근 일기장은 온통 네팔 얘기로 가득하다. 얼마 전 EVP를 통해 네팔 여성들을 대상으로 디자인 IT 교육을 진행했던 경험이 머릿속을 떠나지 않았기 때문이다. 15세 학생에서부터 40대 주부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수강생들과 교류하며 보낸 시간은 그에게 ‘2018년 최고 추억’이 됐다.

“이제 겨우 네팔 여성들을 자립의 출발선에 세워놓은 정도라고 생각해요. 여기서 끝난다면 봉사 전 상황으로 돌아갈 수도 있겠죠. 귀국 후에도 그들과 계속 연락을 주고받으며 멘토 역할을 지속하는 건 그 때문입니다. 내년에도 몇몇 동료와 다시 네팔을 찾으려 해요. 새로운 형태의 봉사를 기획한 회사가 내년에도 그 기조를 유지했으면 하는 게 개인적 바람입니다. 분명 의미 있는 발걸음이 될 거예요.”



▲GSAP 이전에도 다양한 사내 봉사활동에 참여했던 강익선씨는 “삼성전자에 근무하며 쌓은 기술 역량과 노하우를 활용한 봉사는 처음이기에 더욱 뜻깊었다”고 말했다

올해 GSAP에서 멘토 자격으로 남아공을 찾았던 강익선(삼성전자 삼성리서치 싱크탱크팀)씨 역시 이번 활동을 통해 ‘진심의 힘’을 느꼈다. 그는 “국경을 초월한 소통이 필요한 프로젝트였는데, 남아공 사람들 특유의 흥(興)과 진지한 눈빛 덕에 일정 내내 열정적으로 참여할 수 있었다”며 “국내에선 당연하게 여겨졌던 경영 이론과 분석 도구가 현지에서 특별한 자산으로 인식되는 점 역시 인상적이더라”고 말했다.

“현지에서 진행했던 강의 도중 제 좌우명인 ‘당신의 성장이 중요하다(Your growth matters)’는 조언을 말한 적이 있어요. 한 멘티가 그 내용을 받아 적더니 제 서명까지 받아 가더라고요, 소중히 간직하겠다면서. 누군가에게 힘이 됐다는 사실만으로도 저 자신이 성장한 느낌이었어요. ‘물고기를 잡아주지 말고 물고기 잡는 법을 알려주라’는 격언처럼 현지인의 자립을 돕는 GSAP 같은 봉사 모델이 체계적으로 자리 잡히길 바라는 마음입니다.”

끝이 아닌 시작
단단히 심은 씨앗, 머지않아 튼실한 나무로 성장할 수 있도록



▲이날 행사장에선 오랜만에 다시 만난 삼성전자 임직원 멘토와 4개국 스타트업 운영진 멘티 간 ‘비즈 미팅’이 곳곳에서 열렸다. 스타트업별 성격에 맞춰 미리 섭외된 국내 기업들이 자리를 함께해 더욱 뜻깊은 시간이었다

(사진: 삼성전자 사회공헌사무국 제공)

이날 4개국 우수 멘티들이 한국을 찾은 건 GSAP의 연장선이었다. 각 팀은 2박3일 일정 동안 사업 성격에 맞춰 연계된 국내 기업들과 차례로 ‘비즈 미팅(biz meeting)’이란 이름의 회의를 진행했다. 그로우박스는 삼성전자 크리에이티브랩(C랩) 스핀오프 출신 스타트업이기도 한 유관 업체 ‘플랜트박스’, 모이는 간병 서비스를 제공 중인 ‘다솜이재단’ 관계자와 각각 마주앉았다. 긱즈는 역시 C랩 과제 중 하나인 1인 홈쇼핑 플랫폼 ‘보고스랩’ 팀원들에 이어 청년 구인구직 서비스 기업 ‘알바천국’ 실무진과도 만났다.

지로랩스 역시 뜻깊은 시간을 보냈다. 국내 클라우드·보안 서비스의 선두주자 격인 삼성SDS 관계자를 만나 그간의 궁금증을 상당 부분 해소한 것. 바스카 메디씨는 “GSAP 덕분에 성사된 만남이라고 생각한다”며 “높은 수준의 기술 트렌드를 공유하는 과정 자체가 즐거웠고 앞으로도 (삼성SDS와) 유의미한 협업을 진행해보고 싶다”고 말했다.



올해 GSAP를 통해 ‘창업 DNA’를 전수 받은 4개국 ‘스타트업 루키’들의 행보는 이제 시작이다. 실제로 몇몇 기업은 멘토링 이후 다른 지원 프로젝트에 선정, 벌써부터 사업 영역을 착착 키워가고 있다. GSAP 전반을 기획, 운영한 윤지현(삼성전자 사회공헌사무국)씨는 “프로그램 구상 당시 ‘이게 정말 될까?’라며 고개를 갸웃거리던 현지 기관들이 막상 우리 회사 임직원 멘토의 열정과 현지 스타트업 멘티가 빚어내는 시너지를 접하곤 여러 차례 놀라더라”며 “앞으로도 개도국 스타트업의 자립을 돕는 ‘지속 가능한’ 형태의 봉사를 지속, 유의미한 결과를 만들어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보다 다양한 삼성전자 소식은?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blocktimestv.com/news/view.php?idx=5433
기자프로필
빗썸
Bitcoin to USD price on Bitstamp | dc-charts.com
블록노드_큐포라
블록체인홍보게시판링크
▷ Popular articles더보기
  1. [글로벌 암호화폐 정책 및 동향] 말레이시아 정부는 아직 국가 내 암호화폐 및 디지털 통화 사용의 합법 여부에 … [글로벌 암호화폐 정책 및 동향] 말레이시아 정부는 아직 국가 내 암호화폐 및 디지털 통화 사용의 합법 여부에 대한 최종 결정을 내리지 않았다말레이시아(Malaysia)말레이시아 연방 국무장관인 칼리드 압둘 사마드(Khalid Abdul Samad)이 “말레이시아 정부는 아직 국가 내 암호화폐및 디지털 통화 사용의 합법 여부에 대한 최종 결정을 내리지 않.
  2. [후오비 오늘의 코인] 체인링크(LINK),블록체인 기반의 완벽히 탈중앙화된 신탁 네트워크 지향 [후오비 오늘의 코인] 체인링크(LINK),블록체인 기반의 완벽히 탈중앙화된 신탁 네트워크 지향체인링크(LINK)블록체인 기반의 완벽히 탈중앙화된 신탁 네트워크를 지향한다. 기존 블록체인 간의 연결고리 임무를 수행하는 플랫폼이다. 예를 들어 증권사와 은행 간 연결 및 API 연동 기능을 수행할 수 있으며 서로 다른 플랫폼 간의 외부링크 및 A...
  3. 트루USD, 암호화폐 거래소가 주목할 기술 개발 발표 트루USD, 암호화폐 거래소가 주목할 기술 개발 발표 2019년 1월 16일 – 미국의 블록체인 업체 트러스트토큰이 거래소에서 수백 만개의 유저 주소를 쉽게 관리할 수 있도록 만들어주는 주요 개발 사항을 발표했다. 오토스윕(AutoSweep)이라 불리우는 이 기능은 트루USD에서 새롭게 생성한 스마트컨트랙트에 구현되었다. 오토스윕을 활용하면 거래..
  4. LG CNS, EEA 가입... "블록체인 사업 가속화" LG CNS가 글로벌 블록체인 컨소시엄 참여를 통해 기업용 블록체인 기술력을 확보하고 관련 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17일 LG CNS는 '이더리움 기업 연합'(EEA) 에 가입하며 공식적인 회원사가 됐다고 전했다. LG CNS는 국내 대기업 중 최초로 EEA를 비롯한 하이퍼레저, R3 등 글로벌 3대 블록체인 컨소시엄에 모두 참여하게 됐다.EEA는 퍼...
  5. 보스코인, 퀸비컴퍼니·페이익스프레스 3자 MOU 체결 대한민국 제 1호 ICO 프로젝트로서 새로운 금융 방법론을 제시하고 있는 보스코인(대표: 최예준, 기업명: 블록체인OS)은 블록체인 기반 결제 솔루션 제공하는 기존 파트너사 (주)페이익스프레스(대표: 김재향)와 함께 블록체인 확산과 생태계 조성 역량을 가진 전문 업체 (주)퀸비컴퍼니(대표: 이강혁)와 3자 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이번 MOU 체.
  6. [인터뷰] 오아시스블록 최원식 CMO "블록체인 플랫폼 비즈니스 형태, 디앱스 아닌 도메인체인으로... 각자가 독자… 오아시스블록은 데이터 거래를 위한 블록체인 플랫폼으로 오아시스 체인과 도메인 체인들로 연결된 구조를 가지고 있다.도메인 체인은 광고, 의료, 이커머스, 물류, 부동산, 교육 등 다양한 산업들로 채워지고 있다.각각의 도메인체인은 고유의 블록체인을 보유하게 되고 도메인 체인별 블록체인은 데이터 허브 역할을 하게 되는 오아시스 .
  7. 2019 블록체인 융합 서밋, 체인플러스 토큰 경제에 기반한 유틸리티 토큰 프로젝트들이 대거 등장하며 열풍이 일었던 ICO 시장이 얼어붙었다. 지난해 우후죽순 등장한 국내외 ICO 프로젝트들이 실질적 가치를 내지 못하면서, 투자자들 사이에서 암호화폐는 위험성이 높다는 인식이 생기며 신뢰가 무너진 상황이다.ICO로 자금을 모집한 프로젝트 대부분이 투자자 보호와 투자자금의...
  8. 아이콘, 글로벌 디앱 액셀러레이터와 더불어 기업형 블록체인 얼라이언스 강화 블록체인 프로젝트 아이콘(ICON)이 퍼블릭 블록체인 생태계 확장을 위한 가속화 전략을 본격 추진한다. 아이콘은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 및 기업형 블록체인 얼라이언스 강화와 함께 네트워크 대표자 선출을 위한 사전 모집을 실시했으며, 퍼블릭 네트워크 기반 탈중앙화 거래소 및 신원 확인 시스템을 출시할 예정이라고 18일 밝혔다.아이콘...
  9. 센터코인 한국거래소 코인이즈 상장 확정 센터코인 한국거래소 코인이즈 상장 확정센터코인측에 따르면 한국 중견 거래소 코인이즈에 상장한다고 밝혔다. 코인이즈 거래소는 국내 중견 거래소로 운영 노하우와 많은 고객을 확보한 거래소로 자리잡고 있으며 원화 거래가 가능하다.센터코인은 한국거래소 코인이즈에서도 원화거래를 할 수 있다.또한 지속적으로 한국과 외국에 추..
  10. 필리핀 O2O 공유경제 플랫폼 VroomGo, 바이낸스 개최 해커톤대회 심사위원 참가 블록체인 기술을 접목한 한국계 필리핀 O2O공유경제 플랫폼 브룸고(VroomGo)가 2019년 1월 12~13일 양일간 디캠프 선릉센터에서 열린 ‘한국 바이낸스 SAFU 프리해커톤(KR Binance SAFU pre-Hackathon)’의 심사위원으로 참여했다.해커톤(Hackathon)은 해킹(Hacking)과 마라톤(Marathon)의 합성어로, 한정된 기간 내에 참여자들이 함께 모여 마라톤을 하듯 아이디어..
  11. 커먼즈 재단, 2019년 블록체인 산업 기술 정책 대전망 간담회 개최 2019년 1월 16일, 커먼즈 파운데이션과 사단법인 한국핀테크 연합회가 커먼즈재단 한국사무소에서 '2019년 블록체인 핵심산업 대전망'을 주제로 기자 간담회 및 교류회를 열었다고 밝혔다.이번 간담회에서는 ‘테크스토리’의 김해가득 대표가 사회를 맡았으며  ‘사단법인 한국 핀테크 연합회가 주최'하고 ‘재단법인 커먼즈...
  12. 디센트레, 홍콩 C블록 캐피탈과 전략적제휴 체결, 글로벌진출 확대 블록체인 전문 엑셀러레이팅 및 마케팅업체인 디센트레㈜ 는 1월 15일 C Block 캐피탈 (대표 Bing Lin, 이하 C블록 캐피탈)과 전략적 제휴를 체결하고, 글로벌 사업협력을 확대 진행한다고 밝혔다.   디센트레와 C블록 캐피탈은 15일 홍콩 현지의 C Block 캐피탈 본사에서, 양 사 공동협력에 관한 전략적 제휴를 맺고 글로벌 블록체인 사업협력, ..
  13. 블록체인 해외송금 프로젝트 ‘레밋’, 프라이빗 밋업 성황리 개최 블록체인 해외송금 프로젝트 ‘레밋’, 프라이빗 밋업 성황리 개최-200여명 이상의 블록체인 업계 인사와 일반 참석자들이 자리한 가운데 성황리 종료..-필리핀 TOP 송금업체 블룸 솔루션(BLOOM SOLUTION) 대표 깜작 등장.블록체인 기반 해외송금 플랫폼 프로젝트인 레밋(REMIIT)의 프라이빗 밋업(PRIVATE MEET UP)이 봉은사로 슈피겐홀에서 지난 17일 진..
 ▷ Blockchain Leaders 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